(주)엔지켐생명과학

 
 
 
 

Home>홍보>News

 


  
 관리자(2020-05-13 09:10:58, Hit : 205
 파이낸셜_엔지켐생명과학, 코로나19 치료제 식약처 임상2상 IND 승인

엔지켐생명과학, 코로나19 치료제 식약처 임상2상 IND 승인

엔지켐생명과학의 'EC-18'(PLAG)이 제약·바이오 업체 가운데 국내에서 첫 번째로 혁신신약 단독 치료물질 후보로 12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코로나19 치료제 임상2상 시험계획(IND)을 승인받았다.

엔지켐생명과학은 식약처가 EC-18이 코로나19 환자의 사망을 초래하는 1위 합병증 '사이토카인 폭풍'을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잡는다는 점에 주목해 이번 코로나19 치료제 IND를 신속하게 승인해 준 것으로 보고 있다.

이와 함께 급성폐손상, 패혈증, 폐렴, 만성폐쇄성폐질환(COPD), Efferocytosis(대식세포에 의한 죽어가는 세포 제거 과정) 작용기전을 포함한 다수의 국제논문과 효능을 입증하는 다양한 실험 데이터가 충분했던 점도 단기간에 IND 승인을 받을 수 있었던 근거가 된 것으로 분석된다.

엔지켐생명과학은 식약처에서 코로나19 치료제로 임상2상 IND를 승인받음에 따라, 이미 코로나19 치료제 특허를 출원한 미국에서도 FDA(식품의약국) 임상2상 IND를 서두를 계획이다.

엔지켐생명과학은 국립병원인 충북대학병원을 중심으로 다수의 임상기관과 함께 EC-18 효능을 입증하기 위한 임상시험을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. 이번 임상은 환자 60명을 대상으로 진행하며, 효능 데이터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이중맹검 위약 대조군으로 디자인 되었다.

김명환 서울아산병원 교수는 "EC-18은 선천성 면역기능을 조절해 사이토카인 폭풍을 예방함으로써 코로나 19의 사망률을 낮출 것으로 예상되며, 이러한 EC-18의 신속한 염증 해소 능력은, 급성폐손상 및 복부 패혈증 동물실험에서 각각 그 효과가 입증 된 바 있다"며 "현재 개발 중인 대부분의 코로나19 치료제는 항바이러스 제제로서 사이토카인 폭풍을 억제하는데 한계를 가진다. EC-18과 기존의 면역억제제와의 큰 차이점은 기존 면역억제제의 경우 우리 몸의 정상적 면역반응을 억제 시킴으로써 바이러스 제거가 지연되고 이차성 세균 감염 등의 심각한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는 것"이라고 설명했다.

김 교수는 또 "면역조절제로서의 EC-18은 향후 코로나19 치료를 위한 다른 항바이러스 제제와의 병용투여 뿐 아니라 세균 감염에 의한 패혈증 치료에도 적용함으로써 적응증 확장이 크게 기대된다"고 덧붙였다.

이도영 엔지켐생명과학 광교연구소장은 "이번 임상을 통해 코로나19 환자에 대한 EC-18의 효능과 안전성을 인정받을 것으로 자신한다"며 "신속한 임상 진행을 통해 임상연구기간동안 효능이 확인되면 식약처 뿐 아니라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본부 등 당국과 연구기관은 물론 협업이 가능한 다국적 제약사들에게도 자료를 제공할 생각이다. 근거 자료는 미국 FDA에도 제출할 예정인데 현지 임상준비도 당초 계획보다 앞당겨질 수 있을 것"이라고 전망했다.

엔지켐생명과학은 1999년 설립된 글로벌 신약개발 기업으로, 염증해결촉진자, 호중구이동조절자로 주목받는 신약물질 EC-18의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있다.



기사전문은 링크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


출처&링크: https://www.fnnews.com/news/202005130845495909




머니투데이_엔지켐, 코로나19치료제 식약처 임상2상 IND승인
메디소비자뉴스_엔지켐 EC-18, 통풍성 관절염 치료 물질로도 부각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hompykorea